2019 대전광역시 신나는 주말체육학교 운영 전국 사업평가 1위
상태바
2019 대전광역시 신나는 주말체육학교 운영 전국 사업평가 1위
  • 생활체육방송
  • 승인 2020.01.03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광역시 체육회(회장 허태정)는 대한체육회에서 ()이움크리티브에 위탁운영을 맡겨 실시한 2019년도 방과후 스포츠 프로그램(신나는 주말체육학교)운영 성과평가에서 전국 17개 시도중 전국 1위를 차지하며 최우수 시도로 선정되었다.

대한체육회 주최, 대전광역시체육회주관, 문화체육관광부, 국민체육진흥공단, 교육부 후원으로 5일 수업제 시행에 따라 주말에 학교 내·외부 체육시설을 이용, 다양한 생활체육프로그램을 운영하여 초중고 학생들에게 체력 증진 도모 및 건전한 여가 생활지원을 위해 신나는 주말체육학교가 3월부터 시작 12월말까지 진행되었다.

대전광역시체육회는 2019년도에 943백여만원 전액 국비를 지원받아 3월부터 12월말까지 진행되었으며, 206개 학교에 학교 안 프로그램 206개 누적인원 84,036, 학교 밖 시설을 이용한 프로그램 48개가 진행되었으며 누적 참여인원 20,041명이 참여하여 학생들의 체력증진 및 건전한 여가생활도모에 큰 역할을 하였다.

전국 17개시도중 대전광역시체육회는 2014년도부터 시작되어 2018년도까지 5년 연속 우수 운영 기관으로 선정되어 타시도의 모범 운영시도 사례로 평가 받고 있다.

올해에는 1위 대전(90.0), 2위 부산(89.4), 3위 대구(89.2)을 받아 최우수 시도 로 선정되었으며, 사업담당자(체육진흥팀 차장 김왕순)는 공로를 인정받아 20191231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표창장을 수상하였다.

대전광역시체육회 박일순 사무처장은 요즘 학교폭력과 집단따돌림 휴대폰 중독과 같은 청소년들의 사회적 문제가 이슈가 되고 있고, 또한 입시 위주의 교육과 운동부족으로 인해 청소년 비만률이 심각한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다며 청소년들의 인성교육과 체력증진해결을 위해 체육활동이 최고의 해결책이라고 강조하였다, 체육은 친구들과 함께 어울리고 소통하며 함께 참여하고 땀을 흘리다보면 협동심뿐만 아니라 인생의 중요한 가치를 배울 수 있는 역할을 한다고 강조하며 "학생들에게 건전한 여가활동 여건을 마련해주고 학교체육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신나는 주말체육학교를 운영하고 있다"며 이를 통해 청소년들의 체육활동을 통해 얻을 수 있는 건강증진과 올바른 인성 함양을 제공하는 계기가 마련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